india by ryum






바라나시 in india



India story

coming soon...




▶ delhi → Varanasi → orcha → agra → jodhpur → jaisalmer → udaipur → diu → ahmedabad
→ mumbai → gokarna → goa → hampi → bangalore → varkala → trivandrum → delhi ◀






여행을 다녀오신 분들에겐 그리운 추억을,
이제 막 떠나려는 여행자에겐 지침서가 되었으면 합니다.
특히...... 혼자 여행을 준비하는 여성들에게!!



















레인보우 페스티벌 2011 by ryum

남이섬에서 처음 열린 레인보우 페스티벌 2011


평범한 라인업에도 남이섬에서 열린다는 점이 이목을 끌었으나...
미흡한 진행으로 온갖 욕을 다먹고있는
주최측, vu엔터테인먼트;;

허나 우리는 토요일 초대권을 받고 아주 신나 놀고 왔다는 거 ㅋ ~!
운이 너무도 좋았던게~ 매진됐던 고속버스도 척척 맞춰서 타지고
비도오지 않고 적당히 해를 가려줬던 구름덕에 좋았지만 나는 해가 쨍쩅 한게 더 좋은데 말이지..
숙소도 아무런 대책없이 갔는데 저렴한 민박집을 구해서 편히 쉬고 왔다
나이도 어린데 징징대지 않고 뭐든 가리는 것 없는 윤미가 있어서 더 신났지만 말이다

이노무 귀차니즘은 항상 달고다녀서 이번에도 찍은 사진이 몇작없지만;; 올려보께;;










남이섬 나미나라공화국에 들어갈려면 저 배를 타야한다
약 5분이면 도착하고 비자 발급을 위해서 1만원 정도 내야한다
물론 우린 티켓에 다 포함 되어 있지만

배가 싫다면 위에 줄을 타고 이동하는 것도 있다!
다음엔 꼭 그걸 타고 이동해 봐야지 ㅋ
'자라섬' 도 남이섬 옆에 있더라고~







남이섬 도착하기 3분전!








남이 섬을 도착하면 맞이하는 메타쉐카이아 나무!
사진이 저따구라서 그렇지;; 실제론 더 이쁨;;
단양에서 봤던 메카쉐카이아와는 또다른 느낌이군!







가쟈!!







늦게 도착해서 노리플라이부터 봤다~
공연은 즐겨야 제맛이기에 사진이 이따구로 ㅋ 밖에 없네;;
리허설 중~
기타치는 정재욱씨 이제 군대간데~
그래서 활동을은 당분간 접는다네;
그랜드민트 페스티발에서는 노리플라이 볼 수 없을듯







좋냐?! 조아?!
니꺼 보정해 주다가 내 손까락이 뿌러지겠다야 !







남이섬엔 이런것두 있구요~
더 이쁜것도 많지만 사진에 못담았을 뿐...
특히나 남이섬에서 먹는 동동주는 캬~~~~~~~~~~
YB밴드가 열창하고있을때 우린 시원한 에어콘에 동동주를 흡수하고 있었음,,
윤밴은 너무 많이 봐서;;이제 신비롭지가않아ㅋ







김똘윤미에 모델짓거리는 끝이없고,,,,ㅡ,.ㅡ
나쁜년! 나도 쫌 찍어도오!!!!!!!!!!!!!!















김똘윤미 땜에 노리플라이 보다가 끌려나온,,
몽니~
그기 뭐라꼬~ 노리플라이를 ㅠㅠ
몽니,, 내 스탈은 아니였다~







타 페스티벌에 비해 비교적 얌전한 관객들이였다
미친 광난이들이 얼마나 많은데~







캠핑존!
스테이지에서 제법 가까운 곳에 캠핑존이 있다~
텐트는 가져올수 없고 대여하여 사용해야 한다
캠핑권을 구입하지 못해 아쉬워 했지만
그날 저날 비로 인해 난리가 났었다지;;;;;;
물바다가 돼서 건물로 피난하고 잠도 제대로들 못잤다던데
우린 근처 민박집을 싸게 잘 잡아서 아주근양 잘자고 왔지,,이,,







사진은 이즈음,,, 하고

개판이었다고 레인보우 게시판을 도배하고있지만
우린 잘 놀고 왔으니까;
저번주 태풍땜에 제주도를 가지못한대신 주는 선물이라고 생각할께요 ㅋ
펜타, 지산, 글로벌게더링 외에 자잘한 페스티벌 많이 가봤지만
이처럼 진행이 미흡한 곳도 없었는데;;
티켓팅하는게 의미가 있을까 싶을 정도로 허술했음
내돈주고 갔으면 개폭발했을꺼야ㅋ
과연; 내년에도 열릴까?!











2011.6 by ryum


copyright ⓒ 2011 ryum





내가 그린 그림은 그린 그림이다



드로잉을 해보면 지금의 내 상태, 마음, 심리가 다 드러난다

매우 경직돼 있고 쉽사리 뻗지 못하고 있다

너무 오래간만에 연필을 잡았다고 쳐도..

그림에선 다 드러난다

도일리 by ryum

누군가에게 선물하기위해 조금씩 만들었던 도일리
어디다 쓸려고~?! 계속 묻지마세요...
선물할꺼예요...




















여러 무늬 떠보다가 .. 드뎌 마음에 드는 무늬를 발견했습니다!!
사진속엔 없지만 아주 작은 꽃모티브 도일리..







11.02.03 by ryum

실을 받아보니 너무 얇았다...
실:케이블
굵기: 0.1cm
바늘: 1/8호








얇은 실을 사용하면 좀 더 섬세한 도일리가 나올줄 알았는데...
세탁후 바르게 펴지면서 빳빳해 지긴 했지만
내가 생각하는 도일리는 아닌듯;;








이 실이 굵기도 적당하고 초보자가 다루기에도 무리 없는 듯 하다

실: 플로라
굵기: 0.2cm
바늘: 2호

잔잔한 도일리만 뜨다가
조금 큼직한 사이즈로 뜨고 있는데
조만간,,,,, 나도 이불하나 만드는건 아닌지 ㄷㄷ ㄷ










1 2 3 4 5 6 7 8